베리타스

대구 섬유공장 화재...공장 건물 2동 불 타

입력 Feb 08, 2018 06:49 AM KST

대구 섬유공장 화재 소식이 전해졌다. 7일 오후 8시 6분, 대구시 달성군 다사읍에 있는 섬유 공장에서 불이 나 2시간 8분 만에 진화됐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전했다.

보도에 의하면 이 불로 원단 창고 내부 495㎡, 원사 제조공장 991㎡ 등 공장 건물 2동의 내부와 집기 등이 모두 탄 것으로 알려졌다. 대구 섬유공장 화재 소식을 접한 소방당국은 소방차 39대와 소방관 110여명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벌였으며 잔불 정리 후 피해 규모와 원인을 파악 중에 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한국교회, 망하려고 작정했나

새해가 밝았나 싶었는데 벌써 2월입니다. 시간의 흐름을 실감할 수 있으나 한국 교회로 눈을 돌려보면 그저 한숨만 나옵니다. 한달 동안 엄청난 이슈가 터져나왔는데

많이 본 기사

[기자수첩] 한국교회, 망하려고 작정했나

새해가 밝았나 싶었는데 벌써 2월입니다. 시간의 흐름을 실감할 수 있으나 한국 교회로 눈을 돌려보면 그저 한숨만 나옵니다. 한달 동안 엄청난 이슈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