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대구 섬유공장 화재...공장 건물 2동 불 타

입력 Feb 08, 2018 06:49 AM KST

대구 섬유공장 화재 소식이 전해졌다. 7일 오후 8시 6분, 대구시 달성군 다사읍에 있는 섬유 공장에서 불이 나 2시간 8분 만에 진화됐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전했다.

보도에 의하면 이 불로 원단 창고 내부 495㎡, 원사 제조공장 991㎡ 등 공장 건물 2동의 내부와 집기 등이 모두 탄 것으로 알려졌다. 대구 섬유공장 화재 소식을 접한 소방당국은 소방차 39대와 소방관 110여명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벌였으며 잔불 정리 후 피해 규모와 원인을 파악 중에 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역사적 진실 외면하는 세력이 발붙일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의 5.18 폄훼 발언이 큰 사회적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이번 파장은 우리 사회에 크나큰 숙제를 안겼습니다. 개신교계라고

많이 본 기사

"은퇴목사 퇴직금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 받겠다는 교회"

김동호 목사(높은뜻연합선교회)가 은퇴목사 퇴직금을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를 받겠다는 교회의 제안을 받은 한 목회자의 이야기를 자신의 SNS에 올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