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한일 사망...돌발성 질병으로 제주도에서 사망

입력 Feb 09, 2018 06:32 AM KST
kimhanil
(Photo : ⓒ웨이보 갈무리)
▲김한일이 사망했다. 중국에서 한국인 가수 겸 배우로 활동했던 김한일이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향년 27세.

김한일이 사망했다. 중국에서 한국인 가수 겸 배우로 활동했던 김한일이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향년 27세.

7일일 김한일 소속사 중국 거과오락은 공식 성명을 통해 "김한일이 돌발성 질병으로 제주도에서 사망, 영원히 우리의 곁을 떠났다. 갑작스럽게 비보를 전하게 돼 가슴이 아프고 애석하다"라며 "김한일은 낙천적이고 선량하며 친절한 사람이었다. 음악을 사랑했고, 음악에 천부적인 재능을 가져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김한일의 가족과 친구, 동료들이 비통함에 잠겨 애도하고 있다. 공식적이지 않은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관계자들과 동료들의 협조 하에 가족들이 장례를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한일은 지난 2009년 중국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절대창향'에 출연해 외국인 최초로 우승을 차지해 화제가 된 가수다. 이후 김한일은 중국에서 왕성하게 활동해 왔다. 지난 2015년부터는 중국판 '비정상회담'의 한국 대표로 출연해 인기를 끌기도 했다.

김한일은 특히 지난해 5월에는 쓰촨성 청두 출신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리기도 했다.

오피니언

기고

샬롬나비, 법무부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

샬롬을꿈꾸는나비행동은 법무부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NAP)에 대한 논평을 발표하고, NAP에 동성애자 차별금지 조항을 넣는 것에 반대 의사를 표명하면서 NAP가

많이 본 기사

은하선 연세대 강연에 일부 기독교 학생들 반발

지난 24일 섹스 칼럼니스트 은하선이 연세대에서 강연을 진행해 일부 기독교 학생들의 반발을 야기한 가운데 은하선을 강연자로 초청한 연세대학교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