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임효준 금메달...남자 쇼트트랙 에이스로 부상

입력 Feb 11, 2018 07:44 AM KST
hyojoon
(Photo : ⓒSBS '비디오머그' 보도화면 캡처)
▲임효준이 금메달을 땄다.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선에서 2분 10초 485 올림픽 신기록으로 대한민국에 첫 금메달을 안겼다.

임효준이 금메달을 땄다.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선에서 2분 10초 485 올림픽 신기록으로 대한민국에 첫 금메달을 안겼다.

남자 쇼트트랙 임효준의 금메달은 4년 전 소치동계올림픽 노메달의 굴욕을 씻어냈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했다. 동시에 김기훈, 김동성, 안현수, 이정수를 잇는 걸출한 대한민국 남자 쇼트트랙 에이스의 등장을 알리는 임효준의 금메달 소식이었다.

임효준은 10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선에 올랐다. 침착하게 초반 레이스를 펼친 임효준은 중반까지 중위권에서 레이스를 펼치다가 3바퀴를 남겨놓고 폭발적인 스피드로 선두로 치고 나왔다. 이어 선두 자리를 끝까지 유지한 채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하지만 아쉽게도 함께 레이스에 참가한 황대현은 3위권을 유지하다가 두 바퀴를 남겨놓고 얼음판에서 미끄러지면서 트랙을 이탈해 메달 확득에는 실패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크리스찬’(?) 고위 공직자의 비리

고위공직자들 중에 개신교 교회에 다니는 분들이 꽤 많다. 이명박 '장로' 대통령 집권 당시엔 아예 소망교회 인맥들이 정부요직을 차지하기도 했었다. 부디 이 분들께

많이 본 기사

유진 피터슨 목사 메시지 성경 등 남기고 떠나다

유진 피터슨 목사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85세. 호스피스 병동으로 입원한 지 일주일 만에 유진 피터슨 목사는 하나님의 부르심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