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삼척 산불...산림청 삼척 산불 진화 총력

입력 Feb 12, 2018 12:09 PM KST
ytn_0212
(Photo : ⓒYTN 보도화면 캡처)
▲삼척 산불 소식이 전해졌다. 강원도 삼척에 일어난 산불로 노곡면의 경우 25㏊, 도계읍의 경우 7㏊ 약 32㏊의 산림이 손실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는 가운데 산림청은 12일 오전까지 진화를 완료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삼척 산불 소식이 전해졌다. 강원도 삼척에 일어난 산불로 노곡면의 경우 25㏊, 도계읍의 경우 7㏊ 약 32㏊의 산림이 손실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는 가운데 산림청은 12일 오전까지 진화를 완료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산불 진화는 소강상태로 접어들었으며 산불이 옮겨 붙어 주택 1채가 불에 탔다고 주요 소식통은 전했다.

최근 전국적으로 건조특보가 42일째 계속되고 있고, 이번 주말에만 삼척 산불을 포함해 전국에서 15건의 산불이 발생하는 등 산불발생 빈도가 매우 높게 나타났다. 올해 71건의 산불이 발생해 지난해 42건에 비해 69% 증가했으며, 피해면적도 78㏊로 작년 34㏊ 보다 두 배 이상 늘어났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역사적 진실 외면하는 세력이 발붙일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의 5.18 폄훼 발언이 큰 사회적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이번 파장은 우리 사회에 크나큰 숙제를 안겼습니다. 개신교계라고

많이 본 기사

"은퇴목사 퇴직금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 받겠다는 교회"

김동호 목사(높은뜻연합선교회)가 은퇴목사 퇴직금을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를 받겠다는 교회의 제안을 받은 한 목회자의 이야기를 자신의 SNS에 올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