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서현 현송월 남북 가수 한 마음...서현 합동 공연 눈길

입력 Feb 12, 2018 12:19 PM KST
seohyun_02
(Photo : ⓒ청와대 페이스북 갈무리)
▲소녀시대 서현과 현송월 단장이 이끄는 북측 단원들이 합동 공연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서현과 현송월 단장 등은 공연 후반부에 무대에 함께 올라 '우리의 소원은 통일'을 열창했다.

서현과 현송월 단장이 이끄는 북측 단원들이 합동 공연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서현과 현송월 단장 등은 공연 후반부에 무대에 함께 올라 '우리의 소원은 통일'을 열창했다.

11일 열린 서울 공연 말미에 예상을 깨고 무다에 오른 현송월 단장은 탁월한 무대매너로 통일을 주제로 한 노래를 단원들과 함께 불렀다. 이어 소녀시대 서현이 등장하면서 무대 분위기는 한껏 고조됐다. 남북 여성 가수들이 마음을 합해 통일의 염원을 담아 열창하자 관중석도 들썩였다.

특히 현송월 단장이 이끄는 북측 단원들과 서현이 마음을 모아 부른 '우리의 소원은 통일'이 메아리 치자 관중들 상당수가 함께 열창했다. 마지막 곡 '다시 만납시다'가 공연장이 울려 퍼질때 묵직한 감동의 물결이 일었다. 현송월 단장이 이끄는 북측 대표단은 12일 육로를 통해 북한으로 돌아간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크리스찬’(?) 고위 공직자의 비리

고위공직자들 중에 개신교 교회에 다니는 분들이 꽤 많다. 이명박 '장로' 대통령 집권 당시엔 아예 소망교회 인맥들이 정부요직을 차지하기도 했었다. 부디 이 분들께

많이 본 기사

유진 피터슨 목사 메시지 성경 등 남기고 떠나다

유진 피터슨 목사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85세. 호스피스 병동으로 입원한 지 일주일 만에 유진 피터슨 목사는 하나님의 부르심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