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함소원 결혼...혼인신고까지 마친 남자친구 누구?

입력 Feb 12, 2018 01:05 PM KST
hamsowon
(Photo : ⓒ진화 웨이보 갈무리)
▲함소원 결혼 소식이 전해졌다. 12일 일간스포츠는 배우 함소원이 남자친구와 이미 혼인신고까지 마쳤다고 보도하면서 "23일 중국에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어렵게 결혼을 올리게 된 만큼, 행복하게 살겠다"고 말한 인터뷰 내용을 공개했다.

함소원 결혼 소식이 전해졌다. 12일 일간스포츠는 배우 함소원이 남자친구와 이미 혼인신고까지 마쳤다고 보도하면서 "23일 중국에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어렵게 결혼을 올리게 된 만큼, 행복하게 살겠다"고 말한 인터뷰 내용을 공개했다.

함소원이 결혼식을 올릴 남자친구는 18세 연하인 진화인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지인들과 모임을 통해 알게 된 것으로 전해졌으며 지난해 10월 열애를 인정한 바 있다.

함소원 결혼 소식에 복수의 매체는 "함소원은 지난달 중순 경기도의 한 시청에서 혼인신고를 마쳤다. 함소원은 중국에서도 최근 혼인신고를 마쳤으며 현재 남편과 중국 심천에서 체류 중이다"라고 보도했다. 진화는 하얼빌 출신 대규모 농장 사업가 집안의 2세로 알려졌다.

앞서 함소원은 과거 5세 연하 중국인 재벌 2세 장웨이와의 교제로 화재를 모은 바 있으나 이내 결별을 알린 바 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역사적 진실 외면하는 세력이 발붙일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의 5.18 폄훼 발언이 큰 사회적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이번 파장은 우리 사회에 크나큰 숙제를 안겼습니다. 개신교계라고

많이 본 기사

"은퇴목사 퇴직금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 받겠다는 교회"

김동호 목사(높은뜻연합선교회)가 은퇴목사 퇴직금을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를 받겠다는 교회의 제안을 받은 한 목회자의 이야기를 자신의 SNS에 올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