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이만규 재판국장 ‘재판 지켜보라’

입력 Feb 13, 2018 12:09 PM KST
ms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예장통합 총회재판국의 명성교회 관련 소송을 다룰 예장통합 총회재판국 제3차 심리가 13일 열리는 가운데 재판국장인 이만규 목사가 회의장에 도착하고 있다.
ms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명성교회 세습 반대 단체들은 이날 오전 심리가 열리는 회의실 벽면에 세습에 반대하는 문구가 적힌 유인물을 게시했다.

13일 오전 명성교회 세습 관련 예장통합 총회재판국(국장 이만규 목사) 제3차 심리가 열리는 가운데 재판국장인 이만규 목사가 심리가 열리는 총회 회의실로 입장하고 있다. 이 목사는 ‘최종 결론이 언제 나오느냐'는 기자의 질문에 "지켜보면 안다"고만 답했다.

오피니언

연재

[#산티아고 순례기] Day 19. 솔직하게 표현하

오늘은 동생들과 떨어져 오롯이 혼자이다. 매 끼니와 휴식, 잠드는 순간까지 내가 유일한 나의 벗이 된다. 여행 노선은 각자의 여행 계획과 피로 누적 등에 따라 달라

많이 본 기사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불상 참배 강요에 보수 교계 쓴소리

지난 15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불교의 조계종을 방문했는데요. 당시 조계종은 '로마에 오면 로마법을 따르듯이, 절집에 오면 절집법을 따라야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