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십자가는 우리의 고난에 동참하신 하나님의 은혜의 표지

입력 Feb 19, 2018 12:28 PM KST
십자가
(Photo : ⓒ 이인기)
▲충남 금산 부근의 산자락에서 포착된 십자가 구름 (2018.2.15.)

사순절이 시작되었다. 주님이 겪으신 고난을 기억하며 그 고난에 동참하는 시간을 갖자. 그분께서는 먼저 우리의 고난에 동참하셨다. 하나님은 하늘 위에서 우리를 감찰하며 고난으로 시험하는 분이 아니시다. 그분은 오늘 우리 한 사람 한 사람의 고난의 자리에서 우리와 함께 고난당하는 분이시다.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이사야 53:5). 따라서 십자가 사건은 하나님께서 자신을 계시하신 표적이었다. 그분은 자기 몸으로 대속의 은혜를 베풂으로써 자신이 사랑과 생명임을 증명하셨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위의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최근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단에 불복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선 저희가 한 번 보도한 바 있었는데요, 이런 모습이 과연 성서의 가르침에 부합하는

많이 본 기사

[논문소개] 목사 직분은 제사장이 아니다

신자들은 종종 교회에서 예배당을 성전으로 비유하고 목사를 제사장으로 비유하는 말을 듣는다. 교회의 목사는 제사장인가? 현 교수는 목사의 직위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