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뫼비우스 김기덕 조재현 성폭행 폭로...조재현 매니저 성관계 요구

입력 Mar 07, 2018 04:01 AM KST
mbc_0307
(Photo : ⓒMBC 보도화면 캡처)
▲영화 '뫼비우스'에 출연 제의를 받았다가 중도 하차한 여배우 등이 김기덕 감독의 성희롱, 성폭행 실태 등을 폭로해 주목을 받고 있다. 6일 방송된 MBC 'PD 수첩'은 '영화감독 김기덕, 거장의 민낯'이라는 주제로 김기덕 감독 및 배우 조재현 그리고 조재현 매니저 등에게 성추행 및 성폭행을 당한 여성들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영화 '뫼비우스'에 출연 제의를 받았다가 중도 하차한 여배우 등이 김기덕 감독의 성희롱, 성폭행 실태 등을 폭로해 주목을 받고 있다. 6일 방송된 MBC 'PD 수첩'은 '영화감독 김기덕, 거장의 민낯'이라는 주제로 김기덕 감독 및 배우 조재현 그리고 조재현 매니저 등에게 성추행 및 성폭행을 당한 여성들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지난해 김기덕 감독을 폭행과 모욕죄로 고소했던 여배우 A씨가 "김기덕 감독이 부적절한 성관계를 제안했다"고 폭로했다. 지난 2013년 제작된 영화 '뫼비우스'에 출연한 A씨는 "대본 리딩 날 김기덕 감독이 다른 여성과 셋이서 함께 성관계를 맺자고 제안했고 제안을 거절하자 '나를 믿지 못하는 배우와는 일을 하지 못하겠다'며 전화로 해고 통보했다"고 고발했다.

또 다른 여배우 B씨는 김기덕 감독 영화 캐스팅이 확실시 됐지만 김 감독으로부터 성관계 요구를 받았으나 이를 거절했다. B씨는 이후 김 감독 영화에서 빠졌고 영화계를 떠났다.

세 번째 인터뷰는 실제 김기덕 감독의 작품에 캐스팅 되어 여주인공으로 출연한 여배우 C씨의 이야기였다. 김기덕 감독과 영화 촬영을 할 당시 20대 초반이었다는 C씨는 김기덕 감독에게 연기 지도를 핑계로 상습적으로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C씨는 "첫 만남에서는 갑자기 손을 엉덩이 쪽에 쑥 넣었다. '왜 이러냐'고 했더니 '미안해. 엉덩이가 너무 예뻐서 만져보고 싶었다'고 하더라. '이러면 영화 못 찍는다'고 했더니 그때는 사과했다. 그날은 그렇게 헤어졌다"고 말했다.

mbc_0308
(Photo : ⓒMBC 'PD수첩' 방송화면 캡처)
▲ 6일 방송된 MBC 'PD 수첩'은 '영화감독 김기덕, 거장의 민낯'이라는 주제로 김기덕 감독 및 배우 조재현 그리고 조재현 매니저 등에게 성추행 및 성폭행을 당한 여성들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C씨는 이어 "어느 날 강원도 홍천으로 불렀다. 촬영 전 스태프들과 친목을 도모한다는 이유였다. 근데 가보니 김기덕 감독 혼자였다. 그리고 그곳에서 성폭행을 시도했다. '너를 알아가야 한다'면서 옷을 벗기려고 했다. 거부하는데도 옷이 찢어질 정도로 강압적인 행동을 했다. 온몸으로 반항하고 저항했더니 따귀를 한 10대 정도 때렸다. 구타다. 울면서 돌아왔다"고 털어놨다.

C씨는 김기덕 감독과 본격적으로 영화 촬영에 들어간 합숙 장소가 여배우 성폭행을 위한 '지옥' 그 자체였다고 회상했다. 그는 "김기덕 감독 뿐만 아니라 주연 배우였던 조재현, 그리고 조재현의 매니저까지 방마다 문을 두드렸다"고 전했다.

여배우 C씨는 "공포였다. 김기덕 감독은 수차례 성폭행을 시도했고 늘 몸싸움을 해야 했다. 그래서 항상 몸살이 났다. 영화보다 그것이 목적인 것 같았다. 혈안이 돼 있었다"고 밝혔으며 이내 "결국 날 방으로 불러 성폭행 했다"고 폭로했다.

배우 조재현에게도 강압적으로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발한 C씨는 심지어 조재현 매니저에게도 겁탈을 당할 뻔 했다고도 밝혔다. C씨는 "조재현 매니저도 나에게 추근거리기 시작했다. '조재현과 묶어서 영화 일을 봐줄테니 나와 한 번 잤으면 좋겠다'고 했다. '싫다'고 거부했더니 '너 김기덕 감독, 조재현이랑 잤잖아'라고 하더라. 한번은 매니저가 겁탈하려던 것에 반항하다 옷이 다 찢어진 채로 시골로 도망간 적도 있다"고 털어놨다.

이 밖에도 여배우 C씨는 "김기덕 감독, 조재현, 조재현 매니저가 서로 성폭행 하려고 경쟁하는 분위기였다. 낄낄 거리면서, 웃으면서 그런 이야기를 했다"며 "난 혼자 있을 때 누가 찾아올지 모르는 불안감에 사로잡혀 있었다. 너무 무섭고 지옥 같았다. 김기덕 감독이 방에서 다른 여자와 성관계를 하고 있는 장면도 목격했다"고 덧붙였다.

오피니언

일반

[시론] 불가역적 단계 접어든 남북, 한국교

9월 19일 평양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그야말로 역사적인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습니다. 비핵화는 확정적으로 발표하지 않았지만

많이 본 기사

“나는 용서를 강요당했다”....가시지 않은 성폭력 피해 아픔

무더위가 한창이던 지난 7월 대형교회인 온누리교회 정재륜 목사가 부적절한 행위로 해임됐다는 소식이 알려졌습니다. 당시 온라인에서는 목사의 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