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BJ 자살 부른 악성 댓글...30대 여성 BJ 생방송 자살 충격

입력 Mar 08, 2018 03:09 AM KST
bj_0308
(Photo :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평소 우을증을 앓고 있던 30대 여성 BJ가 생방송 중 자살하는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 지난 5일 부산에 사는 BJ A씨는 생방송을 진행하던 중 A씨를 조롱하는 일부 악성 댓글이 달리자 BJ는 자신의 반려견과 함께 생방송 도중 8층 창밖으로 뛰어내렸다. 이후 119가 출동했지만 BJ A씨는 곧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평소 우을증을 앓고 있던 30대 여성 BJ가 생방송 중 자살하는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 지난 5일 부산에 사는 BJ A씨는 생방송을 진행하던 중 A씨를 조롱하는 일부 악성 댓글이 달리자 BJ는 자신의 반려견과 함께 생방송 도중 8층 창밖으로 뛰어내렸다. 이후 119가 출동했지만 BJ A씨는 곧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최근 5년간 '다크'라는 닉네임으로 방송을 진행해 왔다. 최근 방송 중 자살을 하겠다며 투신 전부터 불안한 증세를 보여왔다. BJ A씨는 최근 남편과 이혼 한 뒤 심각한 우울증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BJ A씨가 방송을 통해 자살 예고를 했음에도 일부 네티즌들의 "뛰어내려라" 등 악성 댓글이 달리자 자신의 삶을 비관하며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인다.

BJ A씨의 투신 장면은 생방송을 통해 그대로 담겼다. 이에 경찰은 BJ A씨의 자살 당시 생방송 영상을 확보해 사망 경위를 조사할 전망이다.

오피니언

데스크시선

[데스크시선] '궁극적 관심'의 훼손에 대한

일반시민들이 기독교를 비판하는 태도가 매우 공격적이다. 때로는 노기를 띤 경우도 있다. 이 같은 반응은 대형교회들의 문제 때문에만 발생하는 것이 아니다. 평범

많이 본 기사

십자가 없는 '사회적' 교회의 일일 찻집

나도 너도 때로는 파블로프의 개들과도 같아서 십자가를 보면 교회라 단정하고 교회라 하면 십자가가 꼭 있어야만 한다고 고집 부린다. 십자가를 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