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아파트 모녀 추락...남편과 이혼소송 중 아파트 추락사

입력 Mar 12, 2018 11:33 AM KST
apt
(Photo : ⓒ채널A 보도화면 갈무리)
▲고층 아파트에서 모녀가 추락사하는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졌다. 12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어제 오후 2시 40분쯤 41살 서 모 씨와 서 씨의 딸인 4살 정 모 양이 경기 고양시 덕양구의 한 아파트 30층에서 추락했다. 해당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은 없습니다.

고층 아파트에서 모녀가 추락사하는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졌다. 12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어제 오후 2시 40분쯤 41살 서 모 씨와 서 씨의 딸인 4살 정 모 양이 경기 고양시 덕양구의 한 아파트 30층에서 추락했다.

이들의 추락 장면을 목격한 주민의 신고로 경찰이 출동했지만, 모녀는 이미 숨진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조사결과 서 씨는 남편과 이혼 소송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목격자 등의 진술과 시신 부검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 중이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예수님은 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

예수께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신 이유는 그분이 예언된 메시야인 것을 알려주기도 하지만, 그분 자신이 사람의 아들로서 동료 인간의 고통에 깊숙이 관여하고

많이 본 기사

'17년 간 키운 아들이 목사 아들' 그 후 어떻게 되었나?

지난해 10월 17일 '17년간 키운 아들이 목사 아들? 과연 진실은?'편과 11월 21일 '기적을 낳은 목사 그 후'편에서 교회 앞에서 1인 시위를 설 수밖에 없었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