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정봉주 고소...프레시안 상대 고소장 제출키로

입력 Mar 13, 2018 03:23 PM KST
sbs_0312
(Photo : ⓒSBS 보도화면 캡처)
▲정봉주 전 의원이 고소 방침을 정한 가운데 13일 성추행 의혹을 보도한 프레시안을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할 예정이다.

정봉주 전 의원이 고소 방침을 정한 가운데 13일 성추행 의혹을 보도한 프레시안을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할 예정이다.

정봉주 전 의원은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기다림이라는 '인내의 공소 시효'는 딱 오늘 하루에 불과하다"며 "내일(13일) 아침이면 저는 중앙지검으로 향한다"고 했다.

정봉주 전 의원은 이어 "공직선거법상의 낙선을 목적으로 허위 사실을 3~4차례 유포한 프레시안과 기사를 받아 확인하지도 않고 단정적으로 기사를 작성한 언론사 1~2곳 등을 가만두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정봉주 전 의원은 "저를 법원에서 만나면 어떤 표정일까요. 저 정봉주, 한번 물면 끝까지 간다. 언론을 통해서 내일 오전 고소장을 들고 검찰로 들어가는 저를 보아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예수님은 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

예수께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신 이유는 그분이 예언된 메시야인 것을 알려주기도 하지만, 그분 자신이 사람의 아들로서 동료 인간의 고통에 깊숙이 관여하고

많이 본 기사

'17년 간 키운 아들이 목사 아들' 그 후 어떻게 되었나?

지난해 10월 17일 '17년간 키운 아들이 목사 아들? 과연 진실은?'편과 11월 21일 '기적을 낳은 목사 그 후'편에서 교회 앞에서 1인 시위를 설 수밖에 없었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