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실종 여성 발견...실종 여성 반부패 상태로 야산서 발견

입력 Mar 15, 2018 05:29 AM KST
yonhap_0315
(Photo : ⓒ연합뉴스TV 보도화면 캡처)
▲실종된 여성이 한 야산에서 발견됐다. 경기 의정부경찰서는 실종 8개월 뒤 시신으로 발견된 20대 여성이 전 남자친구에 의해 살해된 뒤 암매장 된 것으로 보고 수사에 나섰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14일 전했다.

실종된 여성이 한 야산에서 발견됐다. 경기 의정부경찰서는 실종 8개월 뒤 시신으로 발견된 20대 여성이 전 남자친구에 의해 살해된 뒤 암매장 된 것으로 보고 수사에 나섰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14일 전했다.

보도에 의하면 경찰은 CCTV로 실종된 여성 A씨의 전 남자친구인 30살 B씨의 동선을 추적해 포천시의 한 야산을 수색한 결과 13일 A씨의 시신을 발견했다.

실종된 여성 A씨의 시신은 당시 반 부패된 상태여서 외상이 있었는지 알기 어려웠으며 여름옷을 입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매장된 지 상당한 시간이 흘렀음을 알려주는 정황이었다.

B씨에 대해서는 여자친구 연쇄살인 가능성도 제기됐다. 경찰은 B씨와 관련된 여성 3명 중 1명이 살해되고 또 1명은 실종돼 숨진 채 발견됐으며 나머지 1명은 병으로 숨졌다는 점도 수상히 여겨 연쇄살인 범죄의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를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B씨는 지난해 12월 유흥업소 종업원으로 일하던 자신의 여자친구 C씨와 말다툼을 벌이던 중 C씨의 목을 졸라 살해한 혐의로 구속돼 서울구치소에 수감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오피니언

일반

[시론] 불가역적 단계 접어든 남북, 한국교

9월 19일 평양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그야말로 역사적인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습니다. 비핵화는 확정적으로 발표하지 않았지만

많이 본 기사

“나는 용서를 강요당했다”....가시지 않은 성폭력 피해 아픔

무더위가 한창이던 지난 7월 대형교회인 온누리교회 정재륜 목사가 부적절한 행위로 해임됐다는 소식이 알려졌습니다. 당시 온라인에서는 목사의 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