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한신대 목요강좌 "한신신학의 광맥" 개최
4월 5일 - 5월 31일 오후 1시 신대원 장공기념관 지하 1층에서

입력 Apr 03, 2018 11:45 AM KST
한신목요강좌
(Photo : ⓒ 한신대학교)
▲한신대학교 신학대학원은 신대원생들과 현장목회자들을 대상으로 목요강좌, “한신신학의 광맥”을 개최한다. 4월 5일에는 "장공 김재준 목사의 신학과 사상"을 강의한다.

한신대학교 신학대학원(수유리, 대학원장 김주한 교수)은 신대원생들을 대상으로 목요강좌, "한신신학의 광맥"을 개최한다. 시간은 매주 목요일 오후 1시-2시 30분이며 장소는 신학대학원 장공기념관 지하 1층 컨벤션홀이다. 현장 목회자들도 참여가 가능하다.

한신대 신학의 맥을 짚어보기 위해 기획된 이번 강좌는 김재준, 송창근, 문익환, 서남동, 박봉랑, 전경연 교수님과 현재 생존하신 두 분의 명예교수님(이장식, 박근원)에 대해서 알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다.

첫 번째 목요강좌의 강의는 장공김재준목사기념사업회(김상근 이사장)와 협력하여 "장공 김재준의 신학과 사상"에 대해서 김경재 교수(한신대 명예교수)가 강의한다.

이후 일정으로는 4월 12일 "송창근"(강의 김원배 목사), 4월 26일 "문익환"(조헌정 목사), 5월 3일 "박봉랑"(오영식 교수), 5월 10일 "전경연"(김재진 교수), 5월 17일 "서남동"(서광선 교수), 5월 24일 "한신신학과 나의 신학여정"(이장식 명예교수), 5월 31일 "한신신학과 나의 신학여정"(박근원 명예교수) 순이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위의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최근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단에 불복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선 저희가 한 번 보도한 바 있었는데요, 이런 모습이 과연 성서의 가르침에 부합하는

많이 본 기사

[논문소개] 목사 직분은 제사장이 아니다

신자들은 종종 교회에서 예배당을 성전으로 비유하고 목사를 제사장으로 비유하는 말을 듣는다. 교회의 목사는 제사장인가? 현 교수는 목사의 직위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