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수습교사제 도입 검토하는 서울시교육청

입력 Apr 09, 2018 07:38 AM KST
jtbc_0409
(Photo : ⓒJTBC 보도화면 캡처)
▲서울시교육청이 '수습교사제' 도입을 검토한다고 밝혔다. '수습교사제' 도입은 교사임용제도 개선 방안의 일환으로 임용시험 합격자의 수업능력과 교사로서의 자질 등을 평가해 정교사 임용 여부를 결정하는 방식으로 알려져 있다.

서울시교육청이 '수습교사제' 도입을 검토한다고 밝혔다. '수습교사제' 도입은 교사임용제도 개선 방안의 일환으로 임용시험 합격자의 수업능력과 교사로서의 자질 등을 평가해 정교사 임용 여부를 결정하는 방식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현행 제도에 의하면 평가에서 좋은 점수를 받지 못한 수습교사라도 발령하지 않은 근거는 없어 '수습교사제' 시행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수습교사제' 시행을 위해서는 관련 법규부터 개정이 불가피해 보인다.

오피니언

칼럼

[시론] 노예시대가 그런대로 좋았는데...

"5.18의 민주주의와 정의, 참된 민중 해방의 외침은 다시 이집트 군대 이상의 화력으로 조용해졌다. 2016년의 광화문의 촛불 혁명은 3년도 못 돼서 꺼져 가고 있다. 분단

많이 본 기사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불상 참배 강요에 보수 교계 쓴소리

지난 15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불교의 조계종을 방문했는데요. 당시 조계종은 '로마에 오면 로마법을 따르듯이, 절집에 오면 절집법을 따라야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