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혜경궁 김씨 고발...이재명 "경쟁 동지 손 굳게 잡을 것"

입력 Apr 09, 2018 10:09 AM KST
junhaechul
(Photo : ⓒMBN 보도화면 캡처)
▲혜경궁 김씨 고발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이재명 전 성남시장은 혜경궁 김씨 고발 관련에 대한 직접적 언급은 피한 채 "경쟁하는 동지와 굳게 손을 잡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혜경궁 김씨 고발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이재명 전 성남시장은 혜경궁 김씨 고발 관련에 대한 직접적 언급은 피한 채 "경쟁하는 동지와 굳게 손을 잡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재명 전 성남시장은 9일 "유일한 필승카드 이재명이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 정권 성공의 견인차가 되겠다"면서 "우리는 경쟁하지만 원팀이다. 내가 아니라 우리가 승리하는 것이 먼저"라며 이 같이 밝혔다.

전날 또 다른 경기도지사 예비후보이자 이재명 전 성남시장이 경쟁 동지로 지목한 전해철 의원은 트윗 계정 혜경궁 김씨에 대해 고발 조치를 한 바 있다. 전 의원 측 지지자들은 해당 트윗 계정의 주인을 이재명 전 성남시장의 부인 김혜경씨로 의심하고 있는 상황이다. 해당 계정 이니셜이 이재명 전 성남시장 부인의 것과 같다는 정황 때문.

전해철 의원으로부터 고발 조치를 당한 트윗 계정 혜경궁 김씨는 지난 4일 삭제된 상태로 나타났다. 해당 계정은 지난 2013년부터 사용된 것으로 전해졌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위의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최근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단에 불복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선 저희가 한 번 보도한 바 있었는데요, 이런 모습이 과연 성서의 가르침에 부합하는

많이 본 기사

[논문소개] 목사 직분은 제사장이 아니다

신자들은 종종 교회에서 예배당을 성전으로 비유하고 목사를 제사장으로 비유하는 말을 듣는다. 교회의 목사는 제사장인가? 현 교수는 목사의 직위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