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해 불...흥부암 내 건물 태우고 소나무와 잡목 불태워

입력 Apr 12, 2018 11:02 AM KST
ytn_0412
(Photo : ⓒYTN 보도화면 갈무리)
▲김해 불 소식이 전해졌다. 11일 오후 6시 37분쯤 경남 김해시 임호산 흥부암에서 불이나 흥부암 내 건물 1채가 전소했다. 또 이 불이 인근 야산으로 번지면서 소나무, 잡목 등 임야 200㎡를 태운 것으로 나타났다.

김해 불 소식이 전해졌다. 11일 오후 6시 37분쯤 경남 김해시 임호산 흥부암에서 불이나 흥부암 내 건물 1채가 전소했다. 또 이 불이 인근 야산으로 번지면서 소나무, 잡목 등 임야 200㎡를 태운 것으로 나타났다.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에 의하면 김해에서 발생한 이 불은 1시간 10여 분 만에 진화됐지만, 산지 경사가 가파른 곳이 많아 소방당국이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화재 당시 사찰에 있던 승려와 신도들은 안전한 곳으로 대피해 화를 면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찰 내 요사채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위의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최근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단에 불복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선 저희가 한 번 보도한 바 있었는데요, 이런 모습이 과연 성서의 가르침에 부합하는

많이 본 기사

[논문소개] 목사 직분은 제사장이 아니다

신자들은 종종 교회에서 예배당을 성전으로 비유하고 목사를 제사장으로 비유하는 말을 듣는다. 교회의 목사는 제사장인가? 현 교수는 목사의 직위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