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일본출국세...1인당 1000엔 4천만명시 세금 얼마?

입력 Apr 12, 2018 11:15 AM KST
tax_0412
(Photo : ⓒpixabay)
▲일본출국세 부과가 주목을 받고 있다. 일본이 내년 1월부터 해외로 떠나는 모든 이들에게 1인당 1000엔(약 9968원)의 출국세를 부과키로 했다.

일본출국세 부과가 주목을 받고 있다. 일본이 내년 1월부터 해외로 떠나는 모든 이들에게 1인당 1000엔(약 9968원)의 출국세를 부과키로 했다.

11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서 출국하는 모든 내·외국인에게 이같은 세금을 부과하는 내용의 '국제관광여객세법'이 이날 참의원 본회의에서 가결됐다.

이 세금은 내년 1월 7일부터 도입된다. 일본에서 지속해서 징수하는 개념의 국세가 신설된 것은 1992년 이후 27년 만이다. 일본 정부는 방일객을 도쿄 올림픽이 열리는 2020년까지 4000만명으로 늘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해 일본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은 2869만 명 규모였다. 일본 정부는 항공권 구입 가격 등에 포함하는 방식으로 출국세를 징수할 계획이다. 일본 정부는 해외에 자국 관광정보를 알리고 지방의 관광진흥 정책에 필요한 재원으로 출국세를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일본출국세 도입으로 일본 정부는 2018년도에는 60억엔(약 600억원), 그리고 2019년도 이후엔 연도마다 400억엔(약 4000억원) 상당의 세수를 추가 확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피니언

일반

[시론] 불가역적 단계 접어든 남북, 한국교

9월 19일 평양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그야말로 역사적인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습니다. 비핵화는 확정적으로 발표하지 않았지만

많이 본 기사

남북정상회담 동행한 NCCK 총무에 보내는 공개서한

"경애하는 이홍정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님, 이번 9월 18일에서 20일 까지 문재인 정부로서는 세 번째 남북정상회담의 수행원으로 평양과 백두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