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장애인 목검 살해...목검으로 머리 가격해

입력 May 11, 2018 05:47 AM KST

장애인 목검 살해 소식이 전해졌다.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은 전북 김제경찰서가 10일 상해치사 혐의로 A(47)씨를 구속하고 공범 B(4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이들 40대 남성 등은 지난달 30일 밤 0시 35분께 김제시 검산동의 한 편의점 앞 도로에서 지체장애 4급 C(41)씨 등 3명을 목검 등으로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당시 편의점 파라솔 아래서 술을 마시고 있던 C씨 등 3명의 주변에서 차량 경적을 울렸다. 이에 C씨 등이 A씨에게 "왜 시끄럽게 하냐"고 항의하자 고성이 오가며 싸움이 벌어졌다. 흥분한 A씨는 이내 차량 트렁크에서 목검을 꺼내 휘둘렀고 C씨 일행은 머리 등을 구타 당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통증을 호소하는 C씨를 인근 병원에 이송했고 병원에서 간단한 치료를 받고 C씨는 이후 귀가했으나 결국 이날 오후 8시 14분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부검 결과 사인은 외부 충격에 의한 뇌출혈이었다고 소식통은 전했다.

경찰은 C씨가 머리 등을 A씨가 휘두른 목검에 두들겨 맞은 충격 때문에 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크리스찬’(?) 고위 공직자의 비리

고위공직자들 중에 개신교 교회에 다니는 분들이 꽤 많다. 이명박 '장로' 대통령 집권 당시엔 아예 소망교회 인맥들이 정부요직을 차지하기도 했었다. 부디 이 분들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