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전참시' 결방 확정...'전참시' 빈자리 '뜻밖의 Q' 채워

입력 May 13, 2018 07:41 AM KST
mbc_0509
(Photo : ⓒMBC 보도화면 캡처)
▲'전참시' 결방이 확정된 가운데 12일 오후 11시 5분 '뜻밖의 Q' 재방송이 '전참시'의 빈 자리를 메웠다. 당초 '전지적 참견 시점'은 의도치 않은 세월호 오뎅 비하 논란으로 인해 결방을 확정했다. 해당 방송 사고에 충격을 받은 이영자는 녹화불참 방침을 알렸고 녹화복귀 시점 등에 대해서는 입장을 내지 않았다.

'전참시' 결방이 확정된 가운데 12일 오후 11시 5분 '뜻밖의 Q' 재방송이 '전참시'의 빈 자리를 메웠다. 당초 '전지적 참견 시점'은 의도치 않은 세월호 오뎅 비하 논란으로 인해 결방을 확정했다. 해당 방송 사고에 충격을 받은 이영자는 녹화불참 방침을 알렸고 녹화복귀 시점 등에 대해서는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한편 MBC 측은 '전참시' 논란이 불거지자 사과문을 발표하고 진상조사를 벌이고 있다. MBC 최승호 사장도 시청자들에게 사과의 뜻을 밝히는 한편 '전참시' 출연 중인 이영자가 받을 충격에 대해서도 언급하며 사과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교회 공조직 직무유기, 목사 범

최근 목회자들이 법원에서 실형선고를 받는 일이 잦아졌습니다. 그러나 이런 일이 벌어졌음에도 교단 공조직은 안이한 모습입니다. 이런 행태가 목사들의 범죄를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