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춘천 평양냉면 달인...이북 평양냉면과 가장 가까운 맛?

입력 May 13, 2018 09:42 AM KST
sbs_0513
(Photo : ⓒSBS '생활의 달인' 방송화면 캡처)
▲13일 오전 재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에서 등장한 춘천 평양냉면의 달인이 다시금 주목을 받고 있다. '생활의 달인' 은둔식달 코너에서는 이북 평양냉면과 제일 가깝다는 춘천을 대표하는 평양냉면 달인을 찾아 나섰다.

13일 오전 재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에서 등장한 춘천 평양냉면의 달인이 다시금 주목을 받고 있다. '생활의 달인' 은둔식달 코너에서는 이북 평양냉면과 제일 가깝다는 춘천을 대표하는 평양냉면 달인을 찾아 나섰다.

춘쳔 평양냉면 달인이 운영하는 식당을 찾은 손님들은 이 냉면의 깊은 맛을 내는 시원한 동치미 육수에 빠져 있었다. 개운하고 깔끔하고 감칠맛이 돌게 하는 평양냉면에 한 번 찾은 손님들은 그 맛을 잊지 못하고 다시 찾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정작 춘천 평양냉면 달인은 동치미가 들어가지 않는다고 했다. 이곳 육수의 비법은 바로 설깃살이다. 설깃살과, 양지, 뼈을 많이 넣어 진하게 뽑아내는 것이 이집 육수의 비법이었다.

육수만이 아니었다. 춘천 평양냉면의 화룡점정을 찍은 고명 무도 눈길을 끌었다. 특히 달인은 무를 소금에 절인 후 냉면 면수를 넣고 절여서 무절임을 만들어 냈다. 춘천 평양냉면 달인은 3대째 냉면집을 이어오고 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크리스찬’(?) 고위 공직자의 비리

고위공직자들 중에 개신교 교회에 다니는 분들이 꽤 많다. 이명박 '장로' 대통령 집권 당시엔 아예 소망교회 인맥들이 정부요직을 차지하기도 했었다. 부디 이 분들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