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손예진 영정사진 어쩌나…중국 예능프로그램 실수라고?

입력 May 16, 2018 07:38 AM KST
sbs_1102
(Photo : ⓒSBS 보도화면 캡처)
▲손예진 영정사진이 중국의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등장해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 지난달 27일 중국의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배우 손예진과 소녀시대 서현의 사진이 영정 사진으로 쓰였던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15일 전했다.

손예진 영정사진이 중국의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등장해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 지난달 27일 중국의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배우 손예진과 소녀시대 서현의 사진이 영정 사진으로 쓰였던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15일 전했다.

보도에 의하면 손예진 영정사진이 논란이 일자 11일 프로그램 제작진은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 "인터넷상의 사진을 랜덤으로 합성한 것이라 고의가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이 제작진은 그러나 영정사진으로 직접적으로 피해를 본 당사자 손예진, 서현에는 사과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크리스찬’(?) 고위 공직자의 비리

고위공직자들 중에 개신교 교회에 다니는 분들이 꽤 많다. 이명박 '장로' 대통령 집권 당시엔 아예 소망교회 인맥들이 정부요직을 차지하기도 했었다. 부디 이 분들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