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순천 음주 뺑소니 사고...조깅하던 동호회 회원 참변

입력 May 16, 2018 07:48 AM KST
yonhap_0516
(Photo : ⓒ연합뉴스TV 보도화면 캡처)
▲순천 음주 뺑소니 사고 소식이 전해졌다. 14일 밤 8시 50분께 전남 순천시 별량면에서 도로를 따라 조깅 중이던 마라톤 동호회원 45살 김 모 씨가 승용차에 치여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전했다.

순천 음주 뺑소니 사고 소식이 전해졌다. 14일 밤 8시 50분께 전남 순천시 별량면에서 도로를 따라 조깅 중이던 마라톤 동호회원 45살 김 모 씨가 승용차에 치여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전했다.

보도에 의하면 순천 음주운전 뺑소니 사고를 낸 승용차 운전자 45살 여성 김모씨는 혈중 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27%였으며 경찰은 도주 치사 등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조깅하던 동호회 회원 2명을 들이받은 뺑소니 운전자 김씨는 그대로 달아났으나 현장에 있던 시민의 제보로 40여분만에 집에서 붙잡혔다. 동호회 회원 중 다른 한명은 허리를 다쳐 치료 중이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령 하나님의 구원사역: "오직 하나

구원 개념은 이미 과거에 받았던 구원(중생)과 현재 받고 있는 구원(성화)과 장차 미래에 받게 될 구원(영화) 모두를 포함한다. 이 세 가지 구원에서 궁극적으로 중심

많이 본 기사

성락교회 김기동 목사 측 신도들 복면쓴 남성들에 끌려 나가

성락교회가 김기동 목사를 둘러싸고 내홍에 휩싸였다. 서울과 수도권 내 교회 건물을 둘러싸고 김기동 목사 찬성측과 반대측이 몸싸움을 벌이는 등 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