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2차 남북정상회담 열려...통일각에서 두 정상 다시 만나

입력 May 27, 2018 05:48 AM KST
moonjaein_0527
(Photo : ⓒ청와대)
▲2차 남북정상회담이 열렸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만나 2차 남북정상회담을 가졌다.

2차 남북정상회담이 열렸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만나 2차 남북정상회담을 가졌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은 먼저 통일각에서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도 만나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이후 남북정상회담에는 서훈 국정원장과 김영철 북한 통일전선부장이 동행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2차 남북정상회담에서 북한 김정은 위원장과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눴으며 회담 결과를 27일 오전 10시 직접 밝힐 예정이다.

앞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화해·통일위원회(위원장 나핵집 목사)는 첫 남북정상회담의 결과 였던 판문점선언에 대해 민족의 화해와 평화의 새 역사를 열었다며 환영하는 성명을 발표한 바 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예수님은 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

예수께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신 이유는 그분이 예언된 메시야인 것을 알려주기도 하지만, 그분 자신이 사람의 아들로서 동료 인간의 고통에 깊숙이 관여하고

많이 본 기사

IS, 성노예 여성..."가축처럼 취급했다" 증언

이슬람국가(IS) 성노예 생활에서 탈출한 한 여성이 "지하드 무장 단원들과 그들의 가족들이 그녀와 그녀의 아이들을 잔인하게 고문하고 학대해 왔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