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임하룡 재산...6층짜리 신사동 건물 35억?

입력 Jun 10, 2018 07:45 AM KST
imharyung
(Photo :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10일 아침 MBC '가자! 낭만 고향'을 진행하는 임하룡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임하룡 부부 생활과 임하룡 재산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0일 아침 MBC '가자! 낭만 고향'을 진행하는 임하룡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임하룡 부부 생활과 임하룡 재산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부인과 금술이 좋다는 임하룡은 부인과의 사이에서 아들 임영식을 뒀다. 임영식은 영화배우로 활동 중이며 아버지 임하룡과 같이 한양대학교 연극영화과를 졸업했다. 임하룡은 재학 중 중퇴했다.

임하룡은 재산으로 신사동 빌딩을 한채 보유하고 있다. 임하룡은 지난 1991년 미리 구입해 둔 강남구 신사동 땅에 9년 뒤인 2000년 6억원을 들여 지하 1층, 지상 6층짜리 건물을 지었다. 지난 2015년 기준 이 빌딩은 35억원까지 가격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오피니언

칼럼

[김기석 칼럼] 당당함과 숭고함으로 걷는 길

"예수는 자신을 어떻게 이해했을까? 우리는 그분을 '하나님의 아들'이라고 고백하지만 예수는 자신을 '인자'라 칭했다. 묵시문학적인 전통 속에서의 '인자'는 메시야

많이 본 기사

오정현 목사, 논란 속 사랑의교회 담임목사 재청빙

오정현 목사가 사랑의교회 담임목사로 재청빙 됐습니다. 그러나 오 목사의 재청빙 과정 곳곳에서 문제가 드러나고 있습니다. 일부 노회원은 임시노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