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파란머리...더불어 민주당 파란머리 약속 지켜

입력 Jun 10, 2018 09:33 AM KST
baek
(Photo : ⓒ민주당 백혜련 대변인 페이스북)
▲더불어 민주당 여성 의원들이 파란머리 염색을 하고 인증샷을 찍어 올렸다. 앞서 더불어민주당은 6·13 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를 앞두고 사전투표율 20%를 달성하면 소속 의원들이 머리를 파랗게 염색하겠다던 공약을 9일 실행해 SNS에 인증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더불어 민주당 여성 의원들이 파란머리 염색을 하고 인증샷을 찍어 올렸다. 앞서 더불어민주당은 6·13 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를 앞두고 사전투표율 20%를 달성하면 소속 의원들이 머리를 파랗게 염색하겠다던 공약을 9일 실행해 SNS에 인증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백혜련 민주당 대변인은 9일 서면 브리핑을 통해 "민주당 박경미·백혜련·유은혜·이재정·진선미 등 5명의 여성 국회의원들은 사전투표율이 20%를 넘길 경우 민주당을 상징하는 파란색으로 머리를 염색하기로 약속드린 바 있다"며 "저녁 10시 전까지 5명의 의원들이 SNS에 인증샷을 올릴 예정"이라고 말했다.

백 대변인은 "머리색의 변화는 집권 여당의 국회의원으로서 파란 정당, 민주당의 이번 사전투표가 문재인 정부와 지방정부가 함께 만드는 새로운 대한민국의 시작이 되기를 바라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사전투표를 하지 못한 유권자께서는 최종 투표율이 60%를 넘길 수 있도록 오는 6월13일 꼭 투표해 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8일부터 이틀간 진행된 6·13 지방선거 사전투표 결과 투표율이 20.14%로 집계됐다. 사전투표 참여자는 9일 오후 6시 기준 864만여 명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백혜련 대변인은 9일 늦은 밤 자신의 SNS에 파란머리로 염색한 인증샷을 올렸다. 백 대변인은 파란머리 염색 인증샷과 함께 "오늘 파란머리 염색은 일차적으로 인증샷을 올리는 것으로 마무리 되며 아직 남은 선거기간과 유세일정에 따라 자율적으로 염색지속여부는 의원들 각자의 판단에 맡기기로 하였음을 알려드린다"고 전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탄절에 대해서 얼마나 아시나요?

성탄절에 관해서 당신은 얼마나 잘 알고 있는가? 우리 대부분은 교회에서 12월 동안에 제공해왔던 성탄절 프로그램을 통해서 개략적인 요점 정도를 파악하고 있다. 그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