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울산 중학교 화재...선풍기 끄지 않았다가 화재 피해

입력 Jun 12, 2018 09:52 AM KST
ulsan_02
(Photo : ⓒpixabay)
▲울산 중학교 화재 소식이 전해졌다. 울산의 한 중학교 교실에서 불이 나 소방서 추산 300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12일 전했다.

울산 중학교 화재 소식이 전해졌다. 울산의 한 중학교 교실에서 불이 나 소방서 추산 300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12일 전했다.

보도에 의하면 이날 새벽 3시 10분쯤 울산의 한 중학교 4층 교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울산 중학교 화재로 교실 일부(50㎡)와 선풍기 및 사물함 등 소방서 추산 370여만 원의 피해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울산 중학교 화재는 화재 경보 발생시 학교 당직자가 신고했으며 새벽 시간에 화재가 발생해 별다른 인명 피해는 없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선풍기 모터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선풍기 전원을 끄지 않은 것이 화재 원인으로 추정하고 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예수님은 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

예수께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신 이유는 그분이 예언된 메시야인 것을 알려주기도 하지만, 그분 자신이 사람의 아들로서 동료 인간의 고통에 깊숙이 관여하고

많이 본 기사

IS, 성관계 거부한 19명 소녀 화형 '경악'

美크리스천포스트의 보도에 따르면, 최근 모술의 이라크 도시에서, IS 테러 집단이 19명의 여성들을 철장 우리에 가두고 산채로 태워 살해했으며, 그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