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대구 아파트 화재...모자 숨진 채 발견

입력 Jun 14, 2018 01:56 PM KST

대구 아파트 화재 소식이 전해졌다. 14일 대구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0시50분께 대구 동구 한 아파트 8층 내부에서 원인 모를 화재가 발생해 A씨(89·여)와 A씨의 아들 B씨(55·추정) 등 모자가 숨졌다. 이 밖에도 대구 아파트 화재로 이웃 주민 3명이 부상을 입었으며 아파트 주민 10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소방당국에 의하면 대구 아파트 화재는 25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숨진 A씨는 작은 방에서 연기를 마셔 의식 없는 상태로 발견됐으며 B씨는 안방에서 이미 숨진 채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대구 아파트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오피니언

일반

[시론] 불가역적 단계 접어든 남북, 한국교

9월 19일 평양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그야말로 역사적인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습니다. 비핵화는 확정적으로 발표하지 않았지만

많이 본 기사

남북정상회담 동행한 NCCK 총무에 보내는 공개서한

"경애하는 이홍정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님, 이번 9월 18일에서 20일 까지 문재인 정부로서는 세 번째 남북정상회담의 수행원으로 평양과 백두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