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대구 아파트 화재...모자 숨진 채 발견

입력 Jun 14, 2018 01:56 PM KST

대구 아파트 화재 소식이 전해졌다. 14일 대구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0시50분께 대구 동구 한 아파트 8층 내부에서 원인 모를 화재가 발생해 A씨(89·여)와 A씨의 아들 B씨(55·추정) 등 모자가 숨졌다. 이 밖에도 대구 아파트 화재로 이웃 주민 3명이 부상을 입었으며 아파트 주민 10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소방당국에 의하면 대구 아파트 화재는 25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숨진 A씨는 작은 방에서 연기를 마셔 의식 없는 상태로 발견됐으며 B씨는 안방에서 이미 숨진 채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대구 아파트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오피니언

연재

[#산티아고 순례기] Day 20. - Day 21. 그래도 혼

"동생들을 만나기로 약속한 날은 모레다. 하지만 지난밤 잠들기 전에 생각이 달라졌다. 이틀에 나눠 걸을 거리를 하루로 단축 시키려고 한다. 다시 말하지만, 현재 나

많이 본 기사

오정현 목사, 논란 속 사랑의교회 담임목사 재청빙

오정현 목사가 사랑의교회 담임목사로 재청빙 됐습니다. 그러나 오 목사의 재청빙 과정 곳곳에서 문제가 드러나고 있습니다. 일부 노회원은 임시노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