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유시민 이재명 경기지사 당선인에 "여기까지" 발언 살펴보니

입력 Jun 14, 2018 08:35 PM KST
mbc_0614
(Photo : ⓒMBC 보도화면 캡처)
▲유시민이 이재명 경기지사 당선에 대해 "'그래 찍어는 준다. 그런데 너 여기까지야'라고 속으로 생각하면서 찍은 유권자가 많을 것"이라는 평을 내놓았다.

유시민이 이재명 경기지사 당선에 대해 "'그래 찍어는 준다. 그런데 너 여기까지야'라고 속으로 생각하면서 찍은 유권자가 많을 것"이라는 평을 내놓았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배철수의 선거캠프'에 출연한 유시민은 지상파 3사(SBS, KBS, MBC) 출구조사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다가 출구조사에서 경기도지사 선거 1위에 오른 이재명 후보에 대해 "이 후보의 말을 믿기보다는 '그래 찍어는 준다. 그런데 너 여기까지야'라고 속으로 생각하면서 찍은 유권자가 많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시민은 이어 여배우 스캔들 등 사생활 문제에 대해 "도지사가 되는데 결정적인 결격 사유라고 판단하지는 않는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도 유시민은 "이재명 후보에 대한 어떤 신임, 신뢰, 이런 것들이 많이 훼손된 상태로 표를 준 것은 맞다"고 주장했다.

끝으로 유시민은 "선거 결과가 좋게 나와도 이 후보 쪽에서 깊이 생각해 봐야 할 문제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예수님은 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

예수께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신 이유는 그분이 예언된 메시야인 것을 알려주기도 하지만, 그분 자신이 사람의 아들로서 동료 인간의 고통에 깊숙이 관여하고

많이 본 기사

IS, 성관계 거부한 19명 소녀 화형 '경악'

美크리스천포스트의 보도에 따르면, 최근 모술의 이라크 도시에서, IS 테러 집단이 19명의 여성들을 철장 우리에 가두고 산채로 태워 살해했으며, 그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