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한서희 해명...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하다 해명

입력 Jun 15, 2018 05:45 AM KST
hanseohee_0109
(Photo : ⓒ한서희 인스타그램 갈무리)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자신이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진행하며 논란을 산 발언에 대해 해명에 나섰다. 한서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통해 뷔를 봤다고 말했다.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자신이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진행하며 논란을 산 발언에 대해 해명에 나섰다. 한서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통해 뷔를 봤다고 말했다.

한서희의 이 같은 발언 이후 일부 누리꾼들은 한서희가 언급한 시점이 뷔가 미성년자일 때가 아니냐 의문을 제기하며 부적절한 처신을 문제 삼기 시작했다. 뷔, 김기범은 한서희와 같이 1995년생 동갑으로 알려져 있다.

당시 라이브에서 한서희는 "나 19살 때 방탄소년단 뷔랑 클럽 갔었다. 당시 친한 친구였던 모델 김기범이 뷔를 데려왔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가 부른 것도 아닌데 가면 어떠냐. 내가 안 불렀다. 나랑 내 친구랑 테이블을 잡았는데 뷔가 왔다. 나한테 뭐라 하지마. 나는 있는 사실 그대로 말한 거다. 클럽에서 봤을 뿐 전혀 아무것도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방탄소년단 팬들의 비난 댓글이 이어졌고 한서희는 결국 14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명에 나섰다. 한서희는 "나는 너무 솔직해서 탈인 사람. 아니 내가 뭘 잘못했는데. 그럼 남자연예인 이야기 묻지 마라. 난 거짓말 한 적 없다. 사람 허언증으로 그만 몰고 가라. 이제 해명 안 함. 끝"이라고 남겼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예수님은 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

예수께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신 이유는 그분이 예언된 메시야인 것을 알려주기도 하지만, 그분 자신이 사람의 아들로서 동료 인간의 고통에 깊숙이 관여하고

많이 본 기사

IS, 성노예 여성..."가축처럼 취급했다" 증언

이슬람국가(IS) 성노예 생활에서 탈출한 한 여성이 "지하드 무장 단원들과 그들의 가족들이 그녀와 그녀의 아이들을 잔인하게 고문하고 학대해 왔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