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태국 동굴소년 구조...구조 6명 중 1명 위독

입력 Jul 09, 2018 06:28 AM KST
jtbc_0709
(Photo : ⓒJTBC 보도화면 캡처)
▲태국 동굴소년 구조가 본격 전개돼 구조 소식이 속속 전해지고 있다. 현지시간으로 8일 오후 5시 40분께 첫 번째 생존자가 동굴 밖으로 빠져 나온데 이어 줄줄이 빠져 나온 태국 동굴 소년 생존자 6명 중 한명은 불행하게도 위독한 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

태국 동굴소년 구조가 본격 전개돼 구조 소식이 속속 전해지고 있다. 현지시간으로 8일 오후 5시 40분께 첫 번째 생존자가 동굴 밖으로 빠져 나온데 이어 줄줄이 빠져 나온 태국 동굴 소년 생존자 6명 중 한명은 불행하게도 위독한 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

로이터 통신 등 주요 외신들은 일제히 태국 동굴소년 구조 소식을 전하며 이 같이 밝혔다. 외신 등에 의하면 현재 특수부대원들이 포함된 다이버들이 동굴 안으로 들어가 입구로부터 5km 떨어진 지점에서 소년들을 한 명씩 구조하고 있다.

위험 구간은 동굴 내부의 물에 잠긴 수로. 이 구간은 잠수를 해서 통과해야 하는데 일부 구간은 폭이 60cm에 불과한 난코스여서 위험을 안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피니언

일반

믿는 자의 보상심리

"저의 아버지 대에서 목회를 하신 분들이 개척을 하면서 힘들고 곤고했던 이야기를 들어보면 눈물 없이는 들을 수 없는 이야기들이 참 많이 있습니다. 춥고, 배고프고

많이 본 기사

예수님이 땅에 쓰신 글씨와 미투 운동

"뭔가 심상치 않은 중요한 내용이 간음한 여인 사건 때 땅에 쓴 글이다. 복음서에서 예수님이 유일하게 글을 쓰신 경우이다. 장막절 예루살렘 성전 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