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제주 초등학생 운전 사고…초등생 운전사고 호기심 때문?

입력 Jul 10, 2018 11:43 AM KST
yonhap_0710
(Photo : ⓒ연합뉴스TV 보도화면 캡처)
▲초등생 운전사고 소식이 전해졌다. 초등생이 부모가 장을 보러 간 사이 호기심에 운전대를 잡고 약 1분 여간 자동차를 몰다가 사고를 내 1명이 다치고 차량 5대가 파손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 초등학생 운전사고 소식이 전해졌다. 초등생이 부모가 장을 보러 간 사이 호기심에 운전대를 잡고 약 1분 여간 자동차를 몰다가 사고를 내 1명이 다치고 차량 5대가 파손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4일 저녁 7시 반 께 제주시 한 대형 마트 주차장에서 12살 A군이 부모의 차량 운전대를 잡고 자동차를 몰았다. A군은 1분 여간 자동차를 운전하며 주변 차량 등을 들이 받았다. 이 과정에서 장을 보고 나오던 한 여성이 차를 피하려다 넘어져 부상을 당했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은 전했다.

오피니언

칼럼

[김기석 칼럼] 당당함과 숭고함으로 걷는 길

"예수는 자신을 어떻게 이해했을까? 우리는 그분을 '하나님의 아들'이라고 고백하지만 예수는 자신을 '인자'라 칭했다. 묵시문학적인 전통 속에서의 '인자'는 메시야

많이 본 기사

[기고] 한국교회가 세상의 썩은 물이 될까 염려스럽다

"황교안 대표! 천사와 악한 자를 구분하면서 자신을 천사라고 말하는 자를 성경은 '광명한 천사'로 가장한다고 한 말씀을 새겨들어야 할 것이다. 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