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최은주 근육량 화제...몸무게 45kg에 근육량 22kg

입력 Jul 10, 2018 12:36 PM KST
mbn_0710
(Photo : ⓒMBN '비행소녀' 방송화면 캡처)
▲최은주 근육량이 화제다. 9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비행소녀'에서는 최은주가 방콕 세계 머슬 대회를 앞두고 양치승 트레이너와 함께 근육량 등을 체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은주 근육량이 화제다. 9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비행소녀'에서는 최은주가 방콕 세계 머슬 대회를 앞두고 양치승 트레이너와 함께 근육량 등을 체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최은주는 방콕 세계 머슬 대회를 위해 철저히 준비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최은주는 14.3%의 체지방률을 보여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근육량은 무려 22kg에 이르렀다. 최은주 몸무게가 45kg이라는 점을 감안할 때 실로 엄청난 근육량이었던 것.

이 같은 근육량에도 불구하고 최은주는 근육 운동에 더 집중하면서 "하루 평균 최소 5시간에서 많이 하면 8시간 정도 운동하는 것 같다. 체육관 트레이너 동생들이랑 같이 출퇴근할 정도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은주는 이날 6시간 동안 꼬박 운동을 했다. 최은주 식단도 관심을 모았다. 최은주는 삶은 달걀과 고구마를 먹었다.

한편 최은주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날 방송에서도 출연한 자신의 트레이너 양치승 관장에 대한 고마움을 남겨 눈길을 끌기도 했다.

최은주는 "최고의 관장님께 최고의 제자는 아니더라도 대회의 결과를 떠나 찬란하게 빛나고 오겠습니다 양치승 관장님 고맙습니다"라며 양 관장에 고마움을 표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뉴스 되짚어 보기] 보수 개신교와 아스팔트

지난 주 전광훈 목사가 문재인 정부를 향해 강력한 메시지를 던진 소식이 여론을 뜨겁게 달궜습니다. 이와 관련해 보수 개신교와 극우 정치세력의 결합을 우려하는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