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식당 집단 패싸움, 청주 식당에서 두 사람 말다툼이 7명 집단 패싸움으로 번져

입력 Jul 12, 2018 04:11 PM KST
식당 패싸움
(Photo : 판도리TV - 사진과 해당 사건과는 무관함)
11일 청주 흥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께 청주 흥덕구 복대동 식당에서 남성 A씨 일행 4명과 다른 손님 B씨 일행 3명이 집단으로 패싸움을 벌였다.

청주의 한 식당에서 집단 패싸움 사건이 벌어져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1일 청주 흥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께 청주 흥덕구 복대동 식당에서 남성 A씨 일행 4명과 다른 손님 B씨 일행 3명이 집단으로 패싸움을 벌였다.

식당에서 술을 일행과 술을 마시던 A씨(23)는 화장실에서 용변을 보다가 다른 손님 B(26)씨와 말싸움을 했고,

두 사람의 싸움이 크게 번지면서 A 씨 일행 4명과 B 씨 일행 3명이 집단으로 뒤엉켜 서로 주먹다짐을 하는 사태가 발생했다.

한편 경찰 조사에서 A씨는 "화장실에서 용변을 보는데 쳐다봐서 기분이 나빴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두 일행 7명을 폭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큰 불상사가 생기지 않도록 초기에 많은 인원을 투입해 현장을 수습했다"고 밝혔다.

오피니언

일반

[시론] 불가역적 단계 접어든 남북, 한국교

9월 19일 평양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그야말로 역사적인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습니다. 비핵화는 확정적으로 발표하지 않았지만

많이 본 기사

기장 총회 "임보라 목사 이단 정죄, 즉각 취소하라"

"신앙을 지니며 살기를 원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말씀을 전하고 성례를 베푸는 것은 목회자의 의무이자 자유이다. 목회자 양심에 따른 목회 활동을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