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안희정 부인 출석, 안희정 부인 민주원씨 오늘 증인 출석

입력 Jul 13, 2018 04:01 PM KST

안희정 부인 출석
(Photo : YTN 뉴스)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부인 민주원 씨가 오늘(13일) 오후 법정에 출석합니다. 안 전 지사의 성폭행 의혹이 불거진 뒤 민 씨가 입장을 밝히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부인 민주원 씨가 법정에 모습을 나타냈다. 안 전 지사의 성폭행 의혹이 불거진 뒤 민 씨가 입장을 밝히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부장판사 조병구)는 오늘 오전 10시부터 5회 공판기일을 열고, 민 씨와 경선캠프 전 청년팀장 성 모 씨, 충남도청 공무원 김 모 씨에 대한 증인신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부인 민 씨는 민씨는 오늘 재판에서 김지은에 대한 평가와 행적을 진술하고 남편 안희정 전 지사에 대한 자신의 심경 등을 진술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안 전지사 측에 유리한 증언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안 전 지사 경선캠프 자원봉사자 구 모 씨는 앞선 재판에서 “민 여사가 '김지은이 새벽 4시에 우리 방에 들어오려고 한 적도 있다. 이상해서 내가 (지난해) 12월에 (수행비서에서 정무비서로) 바꾸자고 했다.'고 말했다"고 진술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예장통합 제103회 총회 유감

지난 주 막을 내린 예장통합 제103회 총회는 명성교회 세습에 제동을 걸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릅니다. 그러나 그렇다고 이 교단이 공교회로서 제자리를 찾았다고

많이 본 기사

기장 총회 "임보라 목사 이단 정죄, 즉각 취소하라"

"신앙을 지니며 살기를 원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말씀을 전하고 성례를 베푸는 것은 목회자의 의무이자 자유이다. 목회자 양심에 따른 목회 활동을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