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기하성 여의도 전북지방회 성폭행 목사 제명

입력 Aug 06, 2018 02:45 PM KST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여의도순복음총회, 이하 기하성여의도총회) 전북지방회(회장:송제훈 목사)는 지난달 27일 목회를 시작하기 전 친인척에 대한 성폭행 문제로 물의를 일으킨 J교회 박 모 목사에 대한 '교역자 탈퇴 청원'과 '교회 폐쇄 청원'을 받아들여 박 목사를 교단에서 탈퇴하고 교회를 폐쇄했다.

기하성 교단의 한 관계자는 지난달 17일 실행위원회를 열어 교단 산하 목회자들 가운데 미투 혹은 성폭력 등과 관련된 사안이 접수될 경우 이를 즉각 조사해 관련자를 강력 처벌한다는 방침이 결정되자 박 목사가 교단 탈퇴 및 교회 폐쇄를 청원했고, 지방회가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지방회에서 제명 조치된 박 목사는 젊은 시절이던 1999년 조카인 이 아무개 씨를 성폭행한 사실이 2015년에 드러나 여의도순복음교회에서 사직 처리된 바 있다.

오피니언

연재

[#산티아고 순례기] Day 19. 솔직하게 표현하

오늘은 동생들과 떨어져 오롯이 혼자이다. 매 끼니와 휴식, 잠드는 순간까지 내가 유일한 나의 벗이 된다. 여행 노선은 각자의 여행 계획과 피로 누적 등에 따라 달라

많이 본 기사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불상 참배 강요에 보수 교계 쓴소리

지난 15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불교의 조계종을 방문했는데요. 당시 조계종은 '로마에 오면 로마법을 따르듯이, 절집에 오면 절집법을 따라야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