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양산화재…양산화재 공장 근처 모텔까지 위협

입력 Aug 09, 2018 08:36 AM KST

양산 화재 소식이 전해졌다. 8일 오후 7시 37분께 경남 양산시 덕계동의 한 골판지 제조공장인 삼원판지에서 화재가 발생해 공장 상당 부분을 태운 것으로 나타났다.

소방 당국은 소방차 35대와 소방대원 90명을 투입했으며 불길이 거세 1시간여 만에 불길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공장 근처 모텔로 불이 옮겨붙을 것을 우려해 모텔 투숙객 등 25명을 긴급 대피시켰다.

공장 근무자들은 모두 퇴근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오피니언

기고

샬롬나비, "자유민주주의 바탕 평화통일 추

샬롬을꿈꾸는나비행동은 광복절을 맞아 성명을 발표하고, "자유 민주주의를 바탕으로 하는 평화 통일의 기반을 마련"할 것과 "국민이 안전하고 안정된 삶을 살아갈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