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남경필 이혼 아픔 딛고 교회 성가대서 새 신부 만나...남경필 이혼사유?

입력 Aug 11, 2018 06:45 AM KST
nam
(Photo : ⓒ남경필 전 지사 페이스북 갈무리)
▲남경필 전 경기지사가 10일 경기도의 한 교회에서 이혼의 아픔을 딛고 재혼을 했다. 이날 결혼식은 남경필 전 지사 직계가족들만 모인 가운데 비공개로 열렸다.

남경필 전 경기지사가 10일 경기도의 한 교회에서 이혼의 아픔을 딛고 재혼을 했다. 이날 결혼식은 남경필 전 지사 직계가족들만 모인 가운데 비공개로 열렸다.

남경필 전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신부와는 같은 교회 성가대에서 만났다"면서 "둘다 아픈 경험이 있어서 서로를 위로하며 사랑에 빠졌다. 나이도 네 살 차이로 같은 시대를 살아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남 전 지사는 "저는 두 아들의 아버지, 신부는 한 아들의 어머니로서 서로를 이해하며 의지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저희 교회 원로목사님 주례로 직계가족들의 축복속에 경기도의 한 작은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렸다"면서 "모두 20대인 세 아들들의 축하가 가장 마음을 든든하게 했다. 그리고 제 아들들의 엄마와 신부 아들의 아빠가 마음으로 보내준 축하가 큰 힘이 되었다"고도 했다.

한편 남경필 전 지사는 지난 2014년 전 부인과 합의이혼한 바 있다. 당시 남경필 전 지사는 이혼사유 등에 대해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그러나 항간에 떠도는 남경필 비서임신 등이 이혼사유라는 루머는 사실무근인 것으로 전해졌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탄절에 대해서 얼마나 아시나요?

성탄절에 관해서 당신은 얼마나 잘 알고 있는가? 우리 대부분은 교회에서 12월 동안에 제공해왔던 성탄절 프로그램을 통해서 개략적인 요점 정도를 파악하고 있다. 그

많이 본 기사

허영지 두 손 모으고 기도하는 모습 눈길

가수 허영지가 기도하는 모습을 자신의 SNS에 올려 눈길을 끌고 있다. 허영지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멘"이라는 글과 함께 두 손을 모으고 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