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수입차 피해구제, 5년간 수입자동차 피해구제 신청이 50% 이상 증가해

입력 Aug 12, 2018 04:09 PM KST
수입차 피해구제
(Photo : MBC 보도화면)
수입차 피해구제 신청이 최근 5년간 50% 넘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폭스바겐 디젤게이트와 BMW 연쇄 화재사고 등 최근 수입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만이 커지면서, 지난 5년 동안 수입자동차 피해구제 신청이 50% 이상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수입차 피해구제 신청이 최근 5년간 50% 넘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폭스바겐 디젤게이트와 BMW 연쇄 화재사고 등 최근 수입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만이 커지면서, 지난 5년 동안 수입자동차 피해구제 신청이 50% 이상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시장점유율을 고려한 피해구제 신청비율은 수입차가 국산차의 3.6배에 달했다.

또 최근 5년(2013~2017년)간 품질이나 안전 등 문제로 소비자원에 피해구제를 신청한 건수가 국산 자동차는 감소했지만 수입자동차는 급증했다.

국산 자동차 관련 피해구제 건수는 2013년 615건에서 지난해 527건으로 5년간 14.3%(88건) 줄었으며 이 기간 수입차 피해구제 건수는 198건에서 307건으로 55.1%(109건) 늘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 등에 따르면 트럭·버스를 제외한 승용차 시장에서 지난해 수입차의 국내 시장점유율은 13.8%였다.

최근 BMW 특정 모델에서 연달아 발생한 화재사고와 사후대책 미흡 등에 대한 논란으로 수입차 소비자들의 피해구제 신청 건수는 올해도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소비자원 관계자는 "수입차의 국내 시장점유율이 꾸준히 높아지면서 피해를 본 소비자들도 증가하고 있다"며 "수입차업체들이 소비자 불만에 적극 대응하도록 독려하겠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령 하나님의 구원사역: "오직 하나

구원 개념은 이미 과거에 받았던 구원(중생)과 현재 받고 있는 구원(성화)과 장차 미래에 받게 될 구원(영화) 모두를 포함한다. 이 세 가지 구원에서 궁극적으로 중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