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통일대교 도주 운전자 누구? 북에서 송황됐다가 도주

입력 Aug 13, 2018 06:49 AM KST
mbc_0813
(Photo : ⓒMBC 보도화면 캡처)
▲통일대교에서 검문도 불응한 채 북으로 도주하던 SUV 운전자가 JSA 경비대대 병력에 의해 붙잡혀 경찰에 넘겨졌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주 판문점을 통해 북한에서 송환된 34살 서모씨가 12일 아침 7시 반쯤 SUV 차량을 몰고 통일대교를 넘어 북쪽으로 도주하다 검거된 것으로 알려졌다.

통일대교에서 검문도 불응한 채 북으로 도주하던 SUV 운전자가 JSA 경비대대 병력에 의해 붙잡혀 경찰에 넘겨졌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주 판문점을 통해 북한에서 송환된 34살 서모씨가 12일 아침 7시 반쯤 SUV 차량을 몰고 통일대교를 넘어 북쪽으로 도주하다 검거된 것으로 알려졌다.

검문도 불응한 채 북쪽으로 도주하던 서 씨 차량은 통일대교 북단에 설치된 철침판에 의해 차량 타이어가 터졌지만 서씨는 차량을 멈추지 않고 계속 도주하다가 20여 분만에 대교에서 7KM 떨어진 한 저수지 근처에서 JSA 경비대대 병력에 의해 붙잡혔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그리스도 중심적인 민주적 회중주의(

우리나라 프로테스탄트 교회들은 충분히 민주적인가? 예수님을 구주와 주님으로 믿고 있는 그리스도인들은 실제 교회생활에서 평등한 지위를 누리고 있는가? 본고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