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문재인 교황 면담에 김연수 민족화해위원장 "교황 한반도 평화 관심"

입력 Oct 18, 2018 05:55 PM KST
ytn
(Photo : ⓒYTN 보도화면 캡처)
▲문재인 대통령의 교황 면담을 앞두고 김연수 예수회민족화해위원장이 문 대통령과 교황 면담이 갖는 의의를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의 교황 면담을 앞두고 김연수 예수회민족화해위원장이 문 대통령과 교황 면담이 갖는 의의를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김연수 위원장은 18일 YTN과의 인터뷰에서 바티칸 방송국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미사를 한국어로 소개하면서 생중계 한 데에 "한국말로 이렇게 미사를 했다는 것은 바티칸이 교황청이 한반도의 평화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여주고 있는 것 같다"라고 밝혔다.

사회자가 교황청이 한반도 평화 문제에 어느 정도 관심을 갖고 있느냐는 질문에는 "바티칸이 직접적으로 한반도 평화를 위해서 중개할 수 있다라고 할 수 있다"라고 김 위원장은 전했다.

김 위원장은 이어 "교황이 한국을 방문했을 때 세월호 희생자라든가 위안부 여성들 등 소외된 사람들에게 손을 내밀었다"면서 "어렵고 힘들게 평화를 갈망하는 민족들의 바람을 지지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한반도 평화를 위해 강한 의지를 보여주고 있는데 아마 프란치스코 교황도 평화를 위해 그 어떤 것과도 바꾸지 않겠다는 의지를 갖고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교황의 방북 성사에 대해서는 "아마 두 분이 교황 방북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논의할텐데 가능성이라든가 다양하게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며 "교황이 여러 차례 일본, 중국을 방문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런 차원에서 가능성이 높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오피니언

연재

[#산티아고 순례길] Day 1. 당신이 있기에 내

순례의 시작은 파리(Paris)부터였다. 잠시 머물던 파리의 한 민박에서 한국에서 온 세진이를 만났다. 그는 나보다 하루 먼저 산티아고로 향하는 순례자였고 그와 파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