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지율스님, 조선일보와 나홀로 소송에서 승소

입력 Oct 19, 2018 08:31 AM KST

'천성산 도롱뇽 지킴이' 지율스님이 조선일보와의 나홀로 소송에서 승소를 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법원은 지율스님이 허위 보도로 명예가 훼손됐다며 조선일보를 상대로 낸 소송에서 정정보도문과 왜곡 보도에 대한 사과문을 게재하라고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YTN 등 주요 소식통이 전했다.

앞서 지율스님은 지난 2010년 5월부터 2012년 9월까지 과거 자신의 단식을 언급하면서 보도된 조선일보 기사가 천성산 터널의 손실액 등을 부풀렸다면서 소송을 낸 바 있다.

당시 지율스님은 자신의 단식과 가처분 소송 등으로 천성산 터널 공사가 중단돼 6조원의 손해가 발생했다는 조선일보 기사에 변호사도 선임하지 않은 채 나홀로 소송에 임했다.

1심은 보도의 진실성을 이유로 조선일보 손을 들어줬으나 2심은 허위 또는 왜곡보도라고 판결한 바 있다. 대법원은 원심을 확정했다.

오피니언

일반

[장효진의 횡설수설] 성서의 오역과 목회자

"성서를 읽다보면 오역들이 심심치 않게 보인다. 오늘은 신약성서 속에서 발견되는 하나의 명백한 오역에 관해서 이야기를 나누어보고자 한다. 필자가 오역을 발견한

많이 본 기사

안태근 전 검사장 징역 2년 선고 법정구속

서지현 검사를 성추행하고 인사상 불이익을 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안태근 전 검사장이 징역 2년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지난해 서지현 검사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