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교황 선물 받은 문재인 대통령이 건넨 선물은?!

입력 Oct 19, 2018 12:44 PM KST
moon
(Photo : ⓒ연합뉴스TV 보도화면 갈무리)
▲문재인 대통령이 프란치스코 교황과 단독 면담을 가진 가운데 면담을 전후해 문 대통령과 교황이 주고 받은 선물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프란치스코 교황과 단독 면담을 가진 가운데 면담을 전후해 문 대통령과 교황이 주고 받은 선물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38분 동안의 단독 면담이 끝나자 미리 준비했던 최종태 조각가의 성모마리아상과 예수그리스도 부조를 선물했다.

그러자 프란치스코 교황은 "너무 아름답다"며 감사를 표한 뒤 문 대통령을 위한 준비한 선물인 평화를 상징하는 올리브 가지와 성모 마리아상을 답례로 전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문재인 대통령에게 선물을 전하며 "이 올리브 가지를 대통령께 드리고 싶다. 평화의 염원을 담아서 로마의 예술가가 만든 것"이라고 말했다.

오피니언

일반

[장효진의 횡설수설] 성서의 오역과 목회자

"성서를 읽다보면 오역들이 심심치 않게 보인다. 오늘은 신약성서 속에서 발견되는 하나의 명백한 오역에 관해서 이야기를 나누어보고자 한다. 필자가 오역을 발견한

많이 본 기사

안태근 전 검사장 징역 2년 선고 법정구속

서지현 검사를 성추행하고 인사상 불이익을 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안태근 전 검사장이 징역 2년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지난해 서지현 검사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