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교황 선물과 문재인 대통령 선물 공개

입력 Oct 21, 2018 07:36 PM KST
present_01
(Photo :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8일(현지시간) 바티칸 교황청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선물한 최종태 작가의 성모마리아상.
present_02
(Photo :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8일(현지시간) 바티칸 교황청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선물한 최종태 작가의 가시면류관을 쓴 예수 부조.
present_03
(Photo : ⓒ청와대)
▲프란치스코 교황이 지난 18일(현지시간) 바티칸 교황청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선물한 붉은색 양장의 저서와 청동 올리브 가지.
present_04
(Photo : ⓒ청와대)
▲프란치스코 교황이 지난 18일(현지시간) 바티칸 교황청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선물한 17세기 성 베드로 성당을 그린 세밀화.

문재인 대통령이 교황에서 전달한 선물이 공개됐다. 21일 청와대에 의하면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8일(현지시간) 바티칸 교황청에서 만난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가시면류관을 쓴 예수 부조와 성모마리아상을 선물했다.

교황에게 전달된 선물은 모두 한국 조각계의 원로이자 한국교회조각의 현대화와 토착화에 크게 기여한 최종태 작가의 작품으로 알려져 있다.

문 대통령으로부터 선물을 건네 받은 프란치스코 교황은 답례로 17세기 성 베드로 성당을 그린 세밀화와 붉은색 양장의 저서, 평화를 상징하는 청동 올리브 가지를 문 대통령에게 선물했다.

오피니언

연재

[#산티아고 순례길] Day 1. 당신이 있기에 내

순례의 시작은 파리(Paris)부터였다. 잠시 머물던 파리의 한 민박에서 한국에서 온 세진이를 만났다. 그는 나보다 하루 먼저 산티아고로 향하는 순례자였고 그와 파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