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우석-새길 제3회 신학생 세미나, "냉정과 냉소의 시대, 그리스도인의 열정을 말하다"
11월 24일(토) 오후 2-6시 성공회 대학로교회 성막기도실에서

입력 Nov 19, 2018 07:53 AM KST
신학생세미나
(Photo : ⓒ 새길기독사회문화원)
▲우석-새길 제3회 신학생 세미나가 11월 24일(토) 오후 2시 성공회 대학로교회 성막기도실에서 개최된다. 주제는 “냉정과 냉소의 시대, 그리스도의 열정을 말하다”이다.

우석장학재단이 후원하고 새길기독사회문화원(원장 정경일)이 주관하는 제3회 신학생 세미나가 11월 24일(토) 오후 2시 성공회 대학로교회 성막기도실에서 개최된다. 주제는 "냉정과 냉소의 시대, 그리스도의 열정을 말하다"이며, 일자리 불안, 주거 불안 등 열악한 삶의 환경에서 열정페이를 강요당하고 있는 청년들에게 '열정'은 어떤 의미를 지니는지를 토론한다.

발표는 오현아(감리교신학대학교)가 "청년들의 자기되기, 청년되기"를, 이예훈(한신대학교 신학대학원)이 "열, 정"을, 이창민(연세대학교 일반대학원)이 "열정과 소명의 타자중심적 이해"를, 양주희(장로회신학대학교 신학대학원)가 "바라다"를, 남윤지(이화여자대학교)가 "예수의 열정을 말하다: 공동체 안에서 누리는 진정한 자유"를, 박정탁(서울신학대학교)이 "해월 최시형의 열정: 신학적 이해"를 맡는다.

아래는 행사의 개요이다.

<2018년 우석-새길 제3회 신학생 세미나>

주제: "냉정과 냉소의 시대, 그리스도인의 열정을 말하다"

일시: 2018년 11월 24일(토) 오후 2-6시

장소: 성공회 대학로교회 성막기도실(혜화역 3번 출구 약 120미터, 서울대학병원 후문 옆)

문의 및 신청: 02-555-6959, saegil1987@gmail.com

참가비: 없음

※ 세미나 후 참가하신 분 모두 저녁식사에 초대합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명성교회, 속마음 세상에 털어

명성교회가 속한 서울 동남노회 새임원진은 이달 초 기자회견을 통해 13일 업무를 재개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업무재개를 예고한 당일, 명성교회 측은 사무실을 사

많이 본 기사

김동호 목사, 폐암 발병 고백 "나라고 다르지 않아"

김동호 목사가 "나라고 다르지 않았다"면서 폐암 발병 사실을 공개했다. 김동호 목사는 2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프니까, 조금 두렵고 떨리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