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명동 YWCA 회관 지하1층 공사장 화재...4명 연기 흡입

입력 Nov 19, 2018 02:41 PM KST

명동 YWCA 회관 지하1층 공사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4명이 연기 흡입을 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연합뉴스 등의 보도에 의하면 19일 오전 9시 42분께 YWCA에서 연기가 난다는 신고가 최초 접수됐다.

출동한 소방당국은 같은 날 오전 10시5분 지하 1층에서 화점을 발견, 초기 진압에 성공했으며 불은 이날 오전 10시44분에 완전히 진압됐다. 하지만 화재가 발생한 찰나의 시간 건물에 있던 시민 4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옮겨졌다. 나머지 공사 관계자와 일반인 등 181명은 건물에서 벗어나 긴급대피했다.

한편 화재가 발생한 YWCA는 예수 그리스도의 가르침을 자기삶에 실천함으로써 정의, 평화, 창조질서의 보전이 이루어지는 세상을 건설함을 목적으로 설립된 시민단체로 알려져 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탄절에 대해서 얼마나 아시나요?

성탄절에 관해서 당신은 얼마나 잘 알고 있는가? 우리 대부분은 교회에서 12월 동안에 제공해왔던 성탄절 프로그램을 통해서 개략적인 요점 정도를 파악하고 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