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만민중앙성결교회 이재록 목사 재판..교회 입장은?

입력 Nov 22, 2018 02:40 PM KST

만민중앙성결교회 이재록 목사가 1심 재판에서 징역 15년형을 선고 받았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여성 신도들을 대상으로 한 상습 성폭행 등의 혐의로 구속 기소된 이 목사에게 징역 15년을 선고하고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80시간 이수를 명령했다.

재판부는 이재록 목사가 절대적인 믿음으로 반항하지 못하는 피해자들을 오랜 기간에 걸쳐 상습적으로 추행했고, 비정상적인 범행을 저지르고도 반성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고 지적했다. 다만 고령의 나이 등을 감안해 양형을 판단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검찰은 지난 1990년대부터 2015년까지 여신도 8명을 상습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재록 목사에 대해 징역 20년을 구형한 바 있다.

이날 이재록 목사의 재판 판결에 대해 이재록 목사가 당회장으로 있는 만민중앙성결교회 측은 즉각 항소 입장을 밝혔다. 만민중앙성결교회 측은 이재록 목사에게 실형을 선고한 재판부에 유감을 밝히며 이재록 목사의 알리바이 등 유리한 진술이 전혀 반영되지 않은 점에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역사적 진실 외면하는 세력이 발붙일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의 5.18 폄훼 발언이 큰 사회적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이번 파장은 우리 사회에 크나큰 숙제를 안겼습니다. 개신교계라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