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기환연, 『한국교회의 에너지전환과 햇빛발전소 이야기』 출간
에너지전환 주제 세미나 자료 및 교회 사례 소개

입력 Dec 04, 2018 03:49 PM KST
에너지전환
(Photo : ⓒ 기독교환경운동연대)
▲(사)한국교회환경연구소와 기독교환경운동연대가 함께 11월 26일 도서출판 동연에서 출간한 『한국교회의 에너지전환과 햇빛발전소 이야기』

(사)한국교회환경연구소와 기독교환경운동연대가 함께 11월 26일 도서출판 동연에서 새 책을 엮어냈다. 책의 제목은 『한국교회의 에너지전환과 햇빛발전소 이야기』이며, 신익상, 송진순, 장동현 등이 집필했다.

이 책에서는 '에너지 전환'이란 주제로 진행된 한국교회 생명경제 1차, 2차 세미나의 발표 자료를 정리하고 구체적인 교회의 사례들을 이야기 형식으로 담았다.

녹색성장위원회 위원장인 김정욱 교수(서울대 명예교수)는 다음과 같이 추천의 글을 남겼다. "하나님은 우리 앞에 생명과 죽음, 복과 화를 두셨다. 우리는 생명을 택하여 복을 누리도록 해야 한다. 이 책이 교회가 에너지 전환을 앞장서서 실천해나가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

이 책은 총 3부로 구성되어 있다. 1부 '한국교회가 함께하는 에너지 전환'은 한국사회의 에너지 전환의 동향과 교회에 요청되는 주제들을 정리했다. 2부는 에너지 전환을 선교현장에서 실천하고 있는 교회햇빛발전소 사례들을 정리했다. 지난 6월 1일 진행된 한국교회 에너지 전환을 위한 생명경제 2차 세미나에서 발표된 나섬교회(대한예수교장로회), 전농교회(대한기독교감리회), 서울제일교회(한국기독교장로회)의 햇빛발전소 사례를 교회이야기와 함께 담았다. 3부는 생명경제 1차 세미나에서 발표된 에너지 전환에 대한 성서적, 신학적 응답을 주제로 한 소논문과 논평을 담았다.

오피니언

일반

아멘과 할렐루야의 타락

"내가 어릴 때 다닌 교회에서는 예배 시간에 할렐루야나 아멘 등을 거의 외치지 않았다. 1973년 빌리그래함 여의도 집회 설교를 보아도 아멘이나 할렐루야가 없다. 모..

많이 본 기사

예장통합 총회재판국, 명성교회 세습 논란 종지부 찍을까?

명성교회 세습 논란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예장통합 총회재판국 모임이 16일 오전부터 지금까지(오후 5시 기준) 열리고 있습니다. 현장엔 취재진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