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한국 교회 지도자들, "찾아가는 성탄절" 행사
12월 24일 오후 3시 30분부터 동자동 쪽방촌에서

입력 Dec 21, 2018 03:42 PM KST
성탄절
(Photo : ⓒ biblestudytools.com)
▲성탄절을 맞아 한국교회 지도자들은 소외되고 가난한 자들을 찾아가 섬긴다.

한국 교회 지도자들은 성탄절을 맞아 12월 24일(월) 오후 3시 30분부터 서울 동자동 쪽방촌에서 "찾아가는 성탄절" 행사를 갖는다. 이 행사는 서울시와 함께 소외된 이웃들을 사랑으로 섬기고 작은 도움의 손길을 건네고자 마련된 것이다.

이 행사에는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위임목사(한국교회총연합회 상임회장)를 비롯하여 구세군 김필수 사령관, 박원순 서울시장, CBS 한용길 사장, 대한성공회 김근상 주교, 예장통합 전 총회장 손달익 목사, 대한기독교서회 서진한 사장, 구세군자선냄비 임헌택 사관 등이 참여하며, 국제구호NGO 굿피플이 선물을 준비한다.

오피니언

칼럼

[김기석 칼럼] 당당함과 숭고함으로 걷는 길

"예수는 자신을 어떻게 이해했을까? 우리는 그분을 '하나님의 아들'이라고 고백하지만 예수는 자신을 '인자'라 칭했다. 묵시문학적인 전통 속에서의 '인자'는 메시야

많이 본 기사

오정현 목사, 논란 속 사랑의교회 담임목사 재청빙

오정현 목사가 사랑의교회 담임목사로 재청빙 됐습니다. 그러나 오 목사의 재청빙 과정 곳곳에서 문제가 드러나고 있습니다. 일부 노회원은 임시노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