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한국 교회 지도자들, "찾아가는 성탄절" 행사
12월 24일 오후 3시 30분부터 동자동 쪽방촌에서

입력 Dec 21, 2018 03:42 PM KST
성탄절
(Photo : ⓒ biblestudytools.com)
▲성탄절을 맞아 한국교회 지도자들은 소외되고 가난한 자들을 찾아가 섬긴다.

한국 교회 지도자들은 성탄절을 맞아 12월 24일(월) 오후 3시 30분부터 서울 동자동 쪽방촌에서 "찾아가는 성탄절" 행사를 갖는다. 이 행사는 서울시와 함께 소외된 이웃들을 사랑으로 섬기고 작은 도움의 손길을 건네고자 마련된 것이다.

이 행사에는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위임목사(한국교회총연합회 상임회장)를 비롯하여 구세군 김필수 사령관, 박원순 서울시장, CBS 한용길 사장, 대한성공회 김근상 주교, 예장통합 전 총회장 손달익 목사, 대한기독교서회 서진한 사장, 구세군자선냄비 임헌택 사관 등이 참여하며, 국제구호NGO 굿피플이 선물을 준비한다.

오피니언

연재

[옹달샘과 초점②] 동굴에 갇힌 기독교와 생명적 복음

"오늘날 한기총 총회장이라는 사람의 허장성세 기고만장 교만심이 상식의 도를 넘고, 배가 불룩한 여름날 왕 두꺼비나 토끼 한 마리 통채로 삼켜 배가 불룩한 채 늙은..

많이 본 기사

심리상담사 성폭행 목사 결국 재판에 넘겨져

사이코드라마 등을 활용한 심리치료로 유명세를 탄 심리상담사 목사가 성폭행 혐의로 결국 재판에 넘겨졌다고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이 2일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