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이명박 전 대통령 다녔던 소망교회 김지철 목사 은퇴

입력 Dec 31, 2018 08:12 AM KST
kimjichul
(Photo : ⓒ소망교회 홈페이지 갈무리)
▲이명박 전 대통령이 출석했던 소망교회 2대 담임목사 김지철 목사가 지난 30일 주일예배 설교를 끝으로 은퇴했다. 김지철 목사는 16년 동안 설교단을 지켰다.

이명박 전 대통령이 출석했던 소망교회 2대 담임목사 김지철 목사가 지난 30일 주일예배 설교를 끝으로 은퇴했다. 김지철 목사는 16년 동안 설교단을 지켰다.

김 목사는 은퇴 전 마지막 주일예배에서 '나의 힘이신 여호와여 내가 주를 사랑하나이다'(시18:1)라는 제목으로 설교를 전했다. 2019년 1월 1일 신년예배부터는 제3대 담임인 김경진 목사가 설교자로 나선다.

장신대 교수 출신 김지철 목사는 지난 2003년 10월 5일 현재 원로목사인 곽선희 목사에 이어 소망교회 위임목사로 부임한 바 있다. 20년 동안 시무하지 못했기에 김지철 목사는 원로목사가 아닌 은퇴목사로 소망교회 담임목회 인생을 마감했다.

한편 이명박 전 대통령은 대통령으로 활동하던 시기 영남 출신으로 고려대를 나오고 소망교회를 다니는 사람들만을 고위 공직에 등용한다는 이유로 '고소영' 인사정책이라는 비판을 받은 바 있다.

오피니언

기고

돈, 권력, 성이 판치는 세상

90학번인 저의 세대에서도 그 당시 유행하던 나이트 클럽에 들어가기 위해서는 남성이건 여성이건 외모와 나이가 꽤 중요하던 시절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오늘날과

많이 본 기사

당신이 깜짝 놀랄 결혼에 관한 성경구절 10가지

크리스천포스트의 칼럼니스트 쉐인 프루잇(Shane Pruitt)은 최근 "당신이 깜짝 놀랄 결혼에 관한 성경구절 10가지(10 Bible Verses About Marriage That May Surprise You)"